2021.01.17 (일)

기상청 제공
한글 서예로 읽는 우리 음악사설 13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글 서예로 읽는 우리 음악사설 13

나뷔야 청산에 가쟈 범나뷔 너도 가쟈

서예 (1).jpg

나뷔야 청산에 가쟈 범나뷔 너도 가쟈

가다가 저무러든 곳듸 드러 자고 가쟈

곳에셔 푸대접하거든 닙헤셔나 자고 가쟈

 

 

작품해설

나비야 청산에 가자 범나비 너도 가자

가다가 저물거든 꽃에 들어가 자고 가자.

꽃이 푸대접 하거든 잎에서라도 자고 가자.

 

 

 

서예작품 감상

초장을 두 줄로 크게 써서 강조하고 중장과 종장을 옆에 두어 조화를 꾀하였다.

회화적 배치로 여백을 살리는 장법을 썼다. 

 글자의 대소와 행간의 부정형을 통해 변화를 유도하고

이질성의 낱자를 조화시켜 동질감과 안정감을 느낄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이 작품의 모티브이다.

 

 

 

 

 

 

 

 

 

작가

이종선(李鍾宣) -한얼, 醉月堂

전 한국서학회 이사장, 성신여대 미술대학 동양화과 초빙교수

현 경희대 교육대학원 초빙교수, 예술의전당 서예박물관 강사,

중국난정서회 서울연구원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