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1 (월)

기상청 제공
국가무형문화재‘태평무’이현자 보유자 별세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도자료

국가무형문화재‘태평무’이현자 보유자 별세

image01.jpg
<국가무형문화재 제92호 ‘태평무’ 고 이현자(李賢子, 1936년생) 보유자>

 국가무형문화재 제92호 ‘태평무’ 이현자(李賢子, 1936년생) 보유자가 숙환으로 12월 19일(토) 오전에 별세하였다.


  생년월일: 1936. 1. 15.
  빈    소: 한양대학교병원 장례식장 특7호실(☎02-2290-9442)
  발    인: 2020. 12. 21.(목), 오전 7시 40분
  유    족: 상주 아들(전재영, 최원준), 딸(최미경, 최보경) 2남 2녀
  주요경력
    - 1958. 이현자 고전무용학원 설립
    - 1986. 무용작품지도상 수상(한국문화예술연구회, 한국문화예술제집행위원회)
    - 1990. 국가무형문화재 제92호 ‘태평무’ 전수교육조교 인정
    - 1994. 한국무용협회 이사
    - 1997. 제11회 예총예술문화상 대상 수상
    - 2012. 우리전통춤협회 고문
    - 2013. 이현자 전통춤연구회 대표
    - 2019. 국가무형문화재 제92호 ‘태평무’ 보유자 인정

※ 국가무형문화재 제92호 태평무(1988. 12. 1. 지정)

  태평무(太平舞)는 나라의 평안과 태평성대를 축원하는 내용을 담은 춤으로, 경기지역 무속에서 비롯된 춤과 음악을 바탕으로 고(故) 한성준 등 예인(藝人)들이 예술적으로 재구성하여 전승되고 있다. 화려한 궁중 복식과 함께 현란한 발 디딤과 절제된 기교가 멋으로 꼽힌다.

  1953년 고(故) 강선영 전 보유자에게 입문하여 태평무를 배우기 시작한 고(故) 이현자 보유자는 한국무용협회 이사, 우리전통춤협회 고문을 역임하는 등 60년의 세월을 우리 전통춤의 발전을 위해 노력했으며, 이현자 전통춤연구회를 개원하여 후진 양성에 힘쓰는 등 한평생 태평무의 보전과 전승활동에 헌신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