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6 (토)

기상청 제공
한-러 상호문화교류의 해, 비대면으로 계속 이어진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러 상호문화교류의 해, 비대면으로 계속 이어진다

한러.png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원장 김용락)과 함께 1130()부터1231()까지 코로나19지친 한-러 양 국민을 다양한 비대면 문화교류행사로 위로하는 비대면 한-문화의 달(Korea-Russia Virtual CultureSeason)’을 개최한다.

 

양국 수교 30주년 기념, ‘2020~2021 -러 상호 문화교류의 해일환

 

신북방지역 핵심국가인 러시아는 문학·음악·발레 등 다양한 분야에서 계적 영향력을 미치는 전통 문화강국이다. 한국 문체부와 러시아 문화부는-러 간 문화교류 활성화를 통해 양국의 우호를 증진하고 양국 문화의 전을 도모하고자 양국 수교 30주년을 기념해 2020~2021년의 2년간을 -러시아 상호 문화교류의 해’(2020-2021 Korea-Russia Year of CulturalExchanges)로 지정한 바 있다.

 

이후 문체부는 러시아 측과 다양한 문화교류사업을 추진하고, 민간과 지자체에서 주도하는 특색 있는 문화교류 사업들을 공식인증제도를 통해 직간접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대규모 대면 문화교류행사를개최할 수 없는 상황에서, -러 양국 국민에게 비대면으로 문화예술을향유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감염병 대유행 속에서 상호 문화교류의새로운 대안을 제시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

 

비대면 한-러 문화의 달’, -러 상호 문화교류의 해 기념공연: 인연-옷에 담긴 이야기(12. 1.)’로 개막

비대면 한-러 문화의 달121() 오후 7(서울 기준) ‘-러 상호문화교류의 해 기념공연: 인연-옷에 담긴 이야기로 막을 올린다. 강동문화재단이 공동주관하는 이번 공연에서는 한복 패션쇼와 무용, 음악 등 한국문화를 보여주는 종합 예술을 통해 한-러 양국이 그동안 만들어 온 인연을 표현한다. 특히 이번 공연을 실시간으로 녹화한 영상을 121() 오후 730(모스크바 기준), 러시아 문화 전문 국영방송 러시아 케이(K)’(РОССИЯ К) 채널에서 방송해 러시아 가정의 안방 1열에서 우리 문화의 정수를느낄 수 있도록 한다. 또한 1210() 이후에는 공연 영상을 러시아 연방문화부 산하 문화예술 전문기관인 로스콘서트와 주러시아 한국문화원 유튜브채널, ‘-러 상호 문화교류의 해네이버 TV 채널을 통해 볼 수 있다.

 

12월 중, -러 양국에서 다채로운 비대면 문화교류 이어져

 

개막 공연을 시작으로 한-러 문화예술인과 콘텐츠 창작자들이 함께하는 다양한 행사들도 이어진다. 124() 오후 3시에는 양국 문화교류30년사를 되돌아보고, 앞으로의 교류 전망을 모색하는 -러 문화교류포럼이 비대면 방식으로 열린다.

 

1215()부터 22()까지는 한러 양국의 영화 총 9편을 볼 수 있는한국·러시아 온라인 영화제가 한국영상자료원 한국영화데이터베이스누리집(https://www.kmdb.or.kr/vod/main)에서 진행된다.

 

사진, 회화, 매체 예술(미디어아트) 등 현대미술 분야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한-러 청년 작가를 초청해, ‘시간이라는 공통된 주제의 작품을 선보이는 한국·러시아 청년 작가 온라인 교류전 네 번째 차원을 본 사람(The Man Who Saw the Fourth Dimension)’도 개최된다. 이번 전시는 1218()부터 2021331()까지 -러 청년 작가 온라인 교류전누리집(http://www.thefourthdimension.gallery)에서 관람할 수 있다.

 

1221()부터 23()까지는 러시아 우랄뮤직나잇(Ural Music Night, 예카테린부르크 음악축제) 공연실황 영상 총 3개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러시아 음악 포커스-러 상호 문화교류의 해네이버 TV 채널에서 진행된다.

 

러시아 국민들이 다양한 한국문화를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도 마련했다.

다양한 한-러 전통음악 작품을 즐길 수 있는 온라인 축제 한국 음악 포커스’(12. 9.~11.), 러시아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한국 그림책을 영상 콘텐츠로 소개하는 한국 어린이 그림책 포커스’(’20. 12. 16.~ `21. 1. 31.), 한국의 현대무용 작품 5개를 온라인으로 즐길 수 있는 한국 현대무용 포커스’(12. 17.~19.) 등을 통해 러시아 국민들이 한국문화예술로 겨울을 좀 더따뜻하게 보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러 비대면 문화의 달행사는 모두 무료로 운영되며, 이번 행사에대한 더욱 자세한 내용은 -러 상호 문화교류의 해 누리집’(http://korrusculture.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최근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외출 등 대면 활동 자제가 권고되는 상황에서, 이번 행사가 한-러 양국 국민들이 집에서 코로나19 우울을 극복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며, "신북방 중심국인 러시아는 한국과 1990년 수교 이후 30년 동안 교역량과 상호방문객이 25배씩증가해 서로에게 매우 중요한 이웃이 되었다. 내년에도 양국의 우호관계를 증진하고, 양국 국민들이 수준 높은 문화를 함께 향유할 수 있도록 상호 문화교류의 해를 기념하는 쌍방향 문화교류를 추진하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