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5 (토)

  • 흐림속초27.6℃
  • 비25.3℃
  • 흐림철원25.2℃
  • 흐림동두천25.2℃
  • 흐림파주25.2℃
  • 흐림대관령21.7℃
  • 박무백령도24.6℃
  • 비북강릉24.7℃
  • 흐림강릉25.9℃
  • 흐림동해24.1℃
  • 비서울25.1℃
  • 비인천24.5℃
  • 흐림원주24.8℃
  • 흐림울릉도28.3℃
  • 흐림수원25.4℃
  • 흐림영월26.7℃
  • 흐림충주27.2℃
  • 흐림서산25.7℃
  • 구름많음울진29.3℃
  • 구름많음청주28.3℃
  • 구름많음대전29.4℃
  • 구름조금추풍령28.3℃
  • 구름많음안동28.8℃
  • 구름많음상주30.7℃
  • 구름조금포항31.4℃
  • 구름많음군산28.2℃
  • 맑음대구31.5℃
  • 구름많음전주29.2℃
  • 구름조금울산30.5℃
  • 맑음창원29.5℃
  • 구름많음광주27.7℃
  • 구름조금부산28.4℃
  • 구름조금통영28.3℃
  • 구름조금목포28.8℃
  • 구름조금여수27.7℃
  • 구름조금흑산도29.1℃
  • 맑음완도29.2℃
  • 구름많음고창28.7℃
  • 맑음순천28.6℃
  • 흐림홍성(예)27.5℃
  • 구름조금제주33.8℃
  • 구름조금고산29.0℃
  • 구름조금성산31.2℃
  • 구름많음서귀포28.8℃
  • 구름조금진주29.5℃
  • 흐림강화24.2℃
  • 흐림양평24.5℃
  • 흐림이천24.7℃
  • 흐림인제25.3℃
  • 흐림홍천24.5℃
  • 흐림태백25.5℃
  • 흐림정선군25.2℃
  • 흐림제천25.8℃
  • 구름많음보은27.4℃
  • 흐림천안27.6℃
  • 흐림보령27.2℃
  • 구름많음부여27.3℃
  • 구름많음금산30.0℃
  • 구름많음28.2℃
  • 구름많음부안28.5℃
  • 구름많음임실26.2℃
  • 구름많음정읍29.0℃
  • 구름많음남원28.2℃
  • 구름많음장수26.5℃
  • 구름많음고창군29.0℃
  • 구름많음영광군28.9℃
  • 맑음김해시30.0℃
  • 구름조금순창군27.7℃
  • 맑음북창원31.0℃
  • 구름조금양산시29.7℃
  • 맑음보성군30.1℃
  • 맑음강진군29.5℃
  • 구름조금장흥29.0℃
  • 맑음해남28.8℃
  • 구름조금고흥28.4℃
  • 구름조금의령군29.8℃
  • 구름조금함양군28.8℃
  • 구름조금광양시29.1℃
  • 맑음진도군29.1℃
  • 흐림봉화25.6℃
  • 흐림영주26.6℃
  • 구름많음문경29.7℃
  • 구름많음청송군28.4℃
  • 흐림영덕29.3℃
  • 구름조금의성29.4℃
  • 구름조금구미30.1℃
  • 맑음영천29.9℃
  • 맑음경주시32.0℃
  • 구름조금거창29.3℃
  • 맑음합천29.0℃
  • 구름조금밀양29.9℃
  • 구름조금산청28.7℃
  • 구름조금거제28.0℃
  • 구름조금남해29.0℃
기상청 제공
(국영문 동시 배포) 목포해양유물전시관에서「6.25, 전쟁과 희망」사진전 개막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악계뉴스

(국영문 동시 배포) 목포해양유물전시관에서「6.25, 전쟁과 희망」사진전 개막

image (4).png

 

문화재청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직무대리 심영섭)는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 전남서부보훈지청(지청장 박영숙)과 함께 7월 30일부터 9월 6일까지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해양유물전시관(전남 목포시 소재)에서「6·25, 전쟁과 희망」특별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에는 6·25전쟁 70주년을 기념하여 1945년 광복 이후부터 6·25전쟁과 휴전에 이르기까지 전남 지역민들의 생활상과 전쟁의 아픔을 극복해나간 과정을 담은 생생한 현장 사진 80점이 출품됐다.

  전시는 총 3부로 구성하였다. ▲ 제1부 ‘민족의 봄, 광복’에서는 광복을 맞아 축제 분위기에 싸인 전남지역의 모습을 독립기념탑, 독립 축하행진 사진 자료 등으로 엿볼 수 있다. 아울러 1946년 목포를 방문하여 애국부인회와 함께 사진을 찍은 백범 김구의 사진도 소개한다.

  ▲ 제2부 ‘민족의 비극, 6·25전쟁’은 여순사건의 참혹한 모습, 6·25전쟁의 주요 전투와 군인·포로들의 모습 등을 보여준다. 특히, 그동안 많이 알려지지 않았던 여자의용군과 민간인 지원부대의 사진도 공개되어 관람객의 눈길을 끌 것으로 기대된다.

  ▲ 제3부 ‘전쟁 속 꽃피는 희망’에서는 6·25전쟁 시 피난민들의 생활, 열악한 상황 속에서 이루어졌던 교육, 전쟁고아를 품은 지역 복지시설 등 일상을 되찾기 위한 당시의 노력이 담긴 사진 등을 소개한다.
또한, 전쟁 당시 발간된 전시(戰時) 교과서, 각종 임명장, 성적표 등 학교생활과 관련된 교육자료 15점도 함께 선보인다.
 
  한편, 코로나19 예방을 위하여 모든 관람객은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안전거리(2m)를 유지하며 한 방향으로 관람해야 한다. 또한, 건강상의 이유나 거리 등의 문제로 전시관을 방문하지 못하는 분들을 위해 전시회 내용을 담은 동영상을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누리집(http://www.seamuse.go.kr),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seamuse1994/),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공식 유튜브(https://www.youtube.com/channel/UCF9ftequJZcdEgZNb5TE25Q) 등 온라인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문화재청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는 이번 전시를 통해 국가를 지키기 위해 목숨을 바쳤던 이들의 숭고한 희생의 의미를 되새기고, 전쟁의 폐허 속에서도 희망을 잃지 않았던 남도인의 삶을 느낄 수 있기를 기대한다. 앞으로도 지역 기관과 협업 아래 다양한 내용의 전시를 기획하여 더 많은 국민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Inauguration of Special Exhibition
Korean War and Hope(July 30 ? September 6, 2020)
Co-hosted by the National Research Institute of Maritime Cultural Heritage, Jeollanamdo Office of Education, and Jeollanamdo Western Regional of patriots and veterans Affairs

The National Research Institute of Maritime Cultural Heritage (Acting Director: Shim Yeong-seop), an affiliate of the Cultural Heritage Administration, together with the Jeollanamdo Office of Education (Governor: Jang Suk-woong), and Jeollanamdo Western Regional of patriots and veterans Affairs (Director: Park Young-suk), is pleased to present the special exhibition, Korean War and Hope, at the Maritime Museum (located in Mokpo, Jeollanam-do Province) from July 30 to September 6.

In commemoration of the 70thanniversary of the outbreak of the Korean War, the exhibition featureseighty photographs capturing the lives of the people of the Jeollanam-do Province from the proclamation of independence to a ceasefire in the Korean War. Together with the photographs will be showcased fifteen educational materials related to school life at the time of the war including textbooks, letters of appointment, and report cards.

The exhibition consists of three sections. "Part I. Springtime on the Korean Peninsula: The Restoration of Korea’s Independence” offers a glimpse of the festive atmosphere that developed in Jeollanam-do Province following liberation from Japanese colonial rule through photographs of the monument and parade celebrating independence. Also presented in this section is a photograph of Kim Gu that he took together with the Women’s Patriotic Association in 1946 on his visit to Mokpo. "Part II. A Tragedy in Korea: The Korean War”shows the horrors of the Yeosu-Suncheon Incident of 1948, together with images of the major battles of the Korean War as well as those of soldiers and prisoners. Moreover, photographs of women’s militia and civilian support troops, which had not been widely introduced until the present, will be exhibited, and are expected to garner much interest from the public. Lastly, "Part III. Hope Blooming in the Midst of War”displays photographs embodying people’s struggles to restore peace and balance in their daily lives, in particular, the efforts to keep children in education even during war and to care for war orphans in local welfare facilities.

Through the exhibition, the National Research Institute of Maritime Cultural Heritage aims to offer an opportunity to remember the numerous sacrifices that have helped maintain peace in Korea and the lives of the people of Jeolla-do region, who continued to search for new hope amid the ruins of war. The Institute will exert extended efforts to expand collaboration with local organizations to provide a diverse assortment of exhibition services.

The exhibition will be available for online viewing through a video tour uploaded on the website (http://www.seamuse.go.kr), Facebook page, and YouTube channel of the Institute. To prevent the further spread of COVID-19, visitors to the museum are required to wear a mask and to maintain a physical distance from other individuals.